• IT 기반 스마트 물류의
    ALL 바른 기준
    메쉬코리아는 자체 개발한 고도화된 IT 물류 솔루션과 도심 물류 거점,
    전국 단위 프리미엄 라스트마일(Last-mile) 부릉(VROONG) 배송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more

주요서비스

부릉(VROONG)은 정보기술(IT) 기반 통합 물류 솔루션과 도심 물류거점,
라스트마일(Last-mile) 실시간 배송 서비스를 제공하는 메쉬코리아의 물류 브랜드입니다.

MORE

최신소식

메쉬코리아는 기업과 고객, 시장과 상생하며 성장합니다.

  • 메쉬코리아-올가홀푸드, 친환경 배송 위한 MO...

    - 상품 배송 시 전기 이륜차 등 친환경 운송수단 적극 활용- 친환경 배송 서비스 필요성 인지 확대를 위해 협력물류 브랜드 ‘부릉(VROONG)’을 운영하는 IT 기반의 물류 스타트업 메쉬코리아(대표 유정범)와 풀무원 계열의 LOHAS Fresh Market ‘올가홀푸드’(대표 강병규)가 친환경 배송 시스템 구축을 위한 MOU를 맺었다고 10일 밝혔다. 메쉬코리아와 올가홀푸드는 지난 9일 올가홀푸드 본사에서 협약식을 열고 친환경 배송시스템 구축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MOU를 통해 메쉬코리아와 올가홀푸드는 상품 배송 시 전기 이륜차 등 탄소저감형 친환경 운송수단을 적극 사용하고, 친환경 배송 서비스에 대한 필요성을 고객들이 인지할 수 있도록 상호 협력해 나갈 것을 약속했다. 강병규 올가홀푸드 대표는 “나와 지구를 위한 바른먹거리 기업으로서의 가치를 제품뿐만 아니라 배송 부분에서도 실천하기 위해 탄소 저감형 친환경 운송수단을 도입하게 되었다” 며 “친환경적인 부분을 비롯해 물류 브랜드 ‘부릉(VROONG)’을 통해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연결하는 O2O플랫폼으로서의 사업을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전했다. 유정범 메쉬코리아 대표는 “친환경 경영에 앞장서고 있는 올가홀푸드와 함께 협력할 수 있게 되어 더 큰 책임감을 느낀다”면서, “친환경 경영에 깊이 공감하고 전기 이륜차, 전기 자전거 등 다양한 운송 수단을 활용해 적극 협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메쉬코리아는 지난 4월 서울시와 배달용 엔진 이륜차의 친환경 전기 이륜차 전환을 위한 MOU를 체결한 바 있고, 공유 모빌리티 기업 매스아시아와도 전기 자전거, 전기 바이크 등 배송에 적합한 다양한 이동 수단을 지속적으로 테스트하는 등 친환경 배송 서비스 확대에 힘을 쏟고 있다.

    2019.07.10
  • 메쉬코리아-미래에셋캐피탈, 라이더 복지 강화를...

    - 부릉 라이더 대상 ‘바이크리스 프로그램’ 도입, 제도권 금융 이용 지원- 보상 혜택 강화된 라이더 전용보험 지원으로 사회적 안전망 강화 협업 추진물류 브랜드 ‘부릉(VROONG)’을 운영하는 IT 기반의 물류 스타트업 메쉬코리아(대표 유정범)와 미래에셋캐피탈(대표 이만희)은 이륜차 라이더 복지 향상을 위해 지난 27일 메쉬코리아 본사에서 MOU를 체결하고 상호 협력에 나선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MOU로 메쉬코리아와 미래에셋캐피탈은 부릉 라이더 대상의 바이크리스 프로그램을 제공하게 되며 이를 통해 라이더들의 제도권 금융 진입을 돕는다. 또한 바이크리스를 이용하는 라이더들에게 바이크 운행중 사고 발생시 라이더의 보상혜택을 강화한 전용 보험상품을 개발, 보험료 전액을 지원하여 라이더들의 사회적 안전망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라이더 대상의 바이크리스 프로그램은, 바이크 구매에 필요한 비용과 보험료를 포함하여 12개월간  납부 후 만기시에는 라이더의 선택에 따라 바이크를 인수 하거나 반납할 수 있는 상품으로 바이크를 인수 할 경우 추가 비용 없이 라이더 명의로 이전이 가능하도록 운영 될 예정이다. 이만희 미래에셋캐피탈 대표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스타트업 메쉬코리아와 대단히 의미있는 금융프로그램을 운영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향후에도 라이더들의 건전한 금융 이용 확대와 메쉬코리아의 성장에 필요한 다양한 협력관계를 강화하여 갈 것” 이라고 밝혔다.유정범 메쉬코리아 대표는 “이번 미래에셋캐피탈과의 제휴로 라이더들에게 제도권 금융상품을 제공할 수 있게 되어 대단히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를 시작으로 라이더의 권익 신장과 더 나은 배송 업무 환경 구축을 위해 다양한 노력과 협력관계를 강화하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2019.07.01
  • 메쉬코리아, ‘KTX특송 라스트마일 배송’ 시...

    -지역 부릉 라이더, 스테이션 활용해 역에서 최종 수령지까지 배송 -편의성 높이고 비용 절감…오송역, 전주역 시작으로 전국 확대 물류 브랜드 ‘부릉(VROONG)’을 운영하는 IT 기반의 물류 스타트업 메쉬코리아(대표 유정범)는 한국철도공사와 함께 ‘KTX특송 라스트마일 서비스’를 시작한다. 메쉬코리아는 KTX특송을 통해 배송된 물품을 수령인에게 최종적으로 배송하는 ‘KTX특송 라스트마일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3일 밝혔다. 오송역과 전주역에서 우선적으로 서비스하며, 추후 서비스 지역을 전국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KTX특송은 KTX열차를 이용해 역에서 역까지 물품을 배송하는 서비스로, 빠르고 저렴한 비용으로 배송이 가능하나 고객이 직접 역사 내 영업소를 방문하거나 퀵 배송을 추가로 이용하여 역에 도착한 물품을 수령해야 했다. 메쉬코리아는 KTX특송을 통해 역에 도착한 물품을 해당 지역 부릉 라이더와 부릉스테이션을 활용해 퀵보다 저렴하게 고객에서 최종 배송한다. KTX특송의 빠른 장점을 활용하면서도 더욱 저렴한 금액으로 원하는 최종 수령지에서 물품을 받을 수 있다. 메쉬코리아는 전국 이륜차 물류망을 활용해 효율적으로 정확하게 물품을 배송할 계획이다.  유정범 메쉬코리아 대표이사는 “지난해 한국철도공사와 맺은 ‘도심 물류 활성화’ MOU의 일환으로 이번 KTX특송 라스트마일 배송을 시작한다”며 “고객의 편의성은 높이고 비용은 절감해 KTX특송의 만족도가 더욱 높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2019.06.25
  • 메쉬코리아 ‘부릉’, ‘이디야커피’ 등 커피 ...

    - 부릉의 신속/정확한 서비스로 시원한 음료를 최적의 상태로 배송 - 지난해 설빙, 쥬시 등에 이어 커피까지…디저트/음료 카테고리 확장 물류 브랜드 ‘부릉(VROONG)’을 운영하는 IT 기반의 물류 스타트업 메쉬코리아(대표 유정범)는 국내 주요 커피 브랜드와 배송 계약을 맺으며, 디저트/음료 카테고리까지 배송 영역을 활성화하고 있다.  메쉬코리아는 ‘이디야커피’, ‘카페베네’, ‘셀렉토커피’ 등 국내 커피 브랜드에 자사의 프리미엄 배송 서비스 ‘부릉 프라임(VROONG Prime)’을 제공한다고 11일 밝혔다. 더운 여름철을 맞아, 소비자들이 회사나 집에서도 시원한 음료를 보다 편리하게 즐길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갈 방침이다. 메쉬코리아는 지난해 빙수와 전통차, 다과류 등 건강 메뉴를 판매하는 디저트 카페 설빙 전 매장 배송 서비스를 시작한 이후 쥬씨, 공차, 베스킨라빈스, 파리바게트 등 다양한 디저트/음료 브랜드와 계약을 맺고 배송 서비스를 확대해왔다. 특히, 음식 중심의 배송에서 디저트와 음료, H&B까지 배송 카테고리를 확장하여 고객 편의성을 높이는데 주력하고 있다.  김희종 메쉬코리아 법인사업본부장은 “음식 뿐 아니라 디저트 등 다양한 식음료의 배송을 원하는 소비자들의 니즈를 반영해 고객사와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가고 있다”면서, “국내 대표 커피 브랜드의 신선하고 맛있는 음료를 소비자가 원하는 시간에 원하는 곳에서 즐길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디야커피(대표 문창기)’는 2001년 시작해 국내 커피전문점 최초로 국내 가맹점 1,000호점을 돌파하고, 현재 2,700여 가맹점을 운영하고 있는 커피 브랜드다. 품질 좋고 맛있는 커피를 합리적인 가격으로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커피연구소 설립 등 다양한 국내 커피 문화 확산을 위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카페베네’는 2008년 시작한 커피 브랜드로 신선한 커피, 맛있는 디저트, 자유로운 감성이 함께하는 최고의 공간을 추구한다. ‘셀렉토커피(SELECTO COFFEE)’는 5가지 아메리카노라는 차별화된 브랜드 콘셉트로 2012년 12월 1호점을 런칭했으며, 고객의 취향에 맞는 다양한 풍미의 차별화된 싱글 오리진 커피들을 제공하는 점이 특징이다. 

    2019.06.11
MORE

메쉬코리아와 함께 하는 파트너사

Partne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