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소식

메쉬코리아, 월매출 100억 돌파...”2019년 고속 성장 기대”

2019.01.07



- 201812월 매출 107억으로 사상 최대 실적 기록

- 2019년 종합 물류 기업으로 외형 확장 등 성장세 이어 갈 것!

물류 브랜드부릉(VROONG)’을 운영하는 IT 기반의 물류 스타트업 메쉬코리아(대표 유정범)는 지난달 월매출 100억을 돌파하며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고 7일 밝혔다.

 

메쉬코리아는 2018년 매출을 잠정집계한 결과, 지난 12월 약 107억의 월매출을 달성해 전년 동월 대비 168%의 폭발적인 성장률을 기록했다. 2018년 누적 매출은 730억으로 전년 대비 143% 증가해 2013년 법인 설립 이후 매년 기록적인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이번 성과는 지속적인 IT 물류 플랫폼에 대한 투자와 배송 카테고리 확장, 부릉 배송 서비스 품질 향상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한 결과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지난해 메쉬코리아는 현대자동차, SK네트웍스, 미래에셋으로부터 375억원의 투자를 유치하고 SK직영주유소에 부릉 스테이션을 입점 시키는 등 기존 사업 경쟁력 강화 및 사업 확장을 위한 전략적 발판을 마련해왔다.


유정범 메쉬코리아 대표이사는 "지난해 이룬 성과를 바탕으로 올해는 2륜차뿐만 아니라, 4륜차까지 범위를 확대해 고객 편의를 증대할 수 있는 다양한 물류 서비스를 제공해 나갈 것"이라면서, "2019년에는 메쉬코리아가 기술력과 데이터를 기반한 종합 물류 회사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목록